오늘의 유게 | 구독자 37명 | 성녀 | 아이엔에프피

아침에 큰 돼지 데리고 병원갑니다

올 봄에 급 울집 큰 돼지가 기절해서 쓰러진적이 있었습니다. 

동물 병원 응급으로 갔었는데 심리적인 것 같다. 는 의견을 받있는데.

집에 온 주인님 보고 너무 기뻐서 쓰러짐.. 


그날 부터 큰 돼지 잘때 코고는 것도 좀 있고.  숨소리가 커졌어요. 

뭔가 움직이는게 둔해진 느낌인겁니다. 


그랬는데 어제 새벽 세시에 갑자기 큰 돼지가 막 헥헥헥헥 거리면서 심장 겁나 빨라지고 잠을 못자고 돌아다니고 싶어하는것 같은데 돌아다니지는 못하고 여튼 그랬음. 

또 쓰러질라고 그러나 긴장타고 있었는데 한 두시간 뒤에 트름 겁나 크게 하고 괜찮아지길래. 

일단 병원 예약해서 아침에 가기로 했습니다. 

제 생각에 살쪄서 그러거나 심장이 안좋은 것 같음 ㅜ 

여튼 아침에 다녀오도 후기 남기겟습니다. 








로그인하고 댓글 작성하기
오른쪽 베스트
유머 베스트
PC/온라인
비디오/콘솔
모바일

BEST 유저정보