알코올 | 구독자 114명 | 흥두루미

추사 40 브리딩 후 마셔본 후기







애플 브랜디의 특성상 바로 까면 에스테르향 (정확하게는 신나향 같은 역한 향) 이 있어서 오래전 살 때 한모금을 마셨고


몇달 브리딩을 좀 해서 (에어링이라 하죠...) 얼음 한조각만 아이스드롭 해서 향을 좀 피운 니트로 했는데..

역시 애플 브랜디는 브리딩 필수입니다.

역한 향은 없어졌는데 단 사과 향은 더 강해졌고, 독한 느낌은 좀 줄어들었지만 아 그래도 내가 브랜디를 마시고 있다... 란 느낌의 알콜감이 듭니다.


음... 프랑스가 브랜디 / 영국은 위스키 라는데 

여러 역사적 이유 (특히 우루과이 라운드...) 등으로 인해 

아시아도 이상하게 한국이 브랜디 (특히 두레앙 브랜디나 추사 애플브랜디) / 일본이 위스키 (닛카와 산토리) 구도가 만들어졌는데...


음, 묘하게 재밌는 구도입니다.


로그인하고 댓글 작성하기
오른쪽 베스트
유머 베스트
PC/온라인
비디오/콘솔
모바일

BEST 유저정보